• 최종편집 2024-06-25(화)
  • 전체메뉴보기
 
  • 낙동강 인근 우수 자연 관광명소 12개 선정
  • 양산,김해,부산강서,부산북구,부산사하,부산사상 6개 자치단체 참여

낙동강협의회 6개 단체장 모바일스탬프 홍보.jpg

 

양산시를 비롯한 낙동강권역 6개 자치단체로 구성된 행정협의회인 낙동강협의회가 낙동강 연계 관광 활성화를위해 오는 61일부터 낙동강 모바일스탬프투어 운영을 시작한다.

 

낙동강따라 자연관광 모바일 스탬프투어라는 주제로 낙동강 인근의 우수한 자연 관광명소 6개 지점과 각 자치단체별 대표 관광명소 6개 지점을 선정한 12개 지점으로 운영된다.

 

대상 관광지는 경남 양산시(황산공원, 통도사) 경남 김해시(김해낙동강레일파크, 대동생태체육공원) 부산 북구(금빛노을브릿지, 부산북구역사문화홍보관), 부산 사상구(삼락생태공원, 운수사) 부산 강서구(대저생태공원, 가덕도 대항항 포진지 동굴) 부산 사하구(아미산 전망대, 다대포해수욕장 고우니 생태길)이다.

 

참여 방법은 스마트폰으로올댓 스탬프어플을 설치 및 실행해 낙동강 따라스탬프투어를 선택한 후, 관광지점을 방문하면 스마트폰 위치정보(GPS)를 통해 자동으로 스탬프를 획득할 수 있다.

 

스탬프 인증 개수에 따라 모바일 상품권을 받을 수 있으며 3개 지점마다 1만원 상품권을 받을 수 있어 1인당 완주시 (12개 지점) 최대 4만원을 받을 수 있다. 또 방문 소감과 별점 후기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1만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투어는 낙동강을 중심으로 6개 지자체를 연결하는 하나의 관광코스를 제공함에 따라 낙동강의 인근의 수변 관광지를 활성화하고 지역 관광지의 방문을 장려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에 각 자치단체장은 낙동강 권역의 도시-강을 연결하는 생태관광을 알리기 위해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낙동강협의회 초대회장인 나동연 양산시장은 “6개 자치단체 간 상생 협력을 통해 낙동강이라는 모티브로 하나 되는 남부권 광역관광의 중심지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낙동강따라 모바일 스탬프투어’ 6월 오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